[해남] 경찰 주민과 함께하는 반부패방지 토론회
상태바
[해남] 경찰 주민과 함께하는 반부패방지 토론회
  • 전형대 기자
  • 승인 2019.07.30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방송/호남총국 전형대기자] 해남경찰서(서장 진희섭)는, 7월29일 경찰서 4층 대회의실에서 유착비리 근절을 위한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반부패 대토론회를 개최하였다.

반부패 토론회(사진=해남경찰서)
반부패 토론회(사진=해남경찰서)

 

반부패 토론회는 지역주민 등 60명이 참석해 유칙비리 등 경찰부패 직·간접 경험사례, 유착비리 근절 종합 추진 방안, 해남경찰에 바라는 사항 등에 대해 가계각층의 군민과 함께 격의 없이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정책에 반영하고자 만들어진 소통의 장이다.

토론회는, 유착비리 발생 요인, 사례 등을 간략히 살펴보고 토의 안에 대한 주민들의 의견과 건의를 중점으로 청취하였다.

시도간 인력교류 활성화로 유착비리 차단, 경찰구성원 2~3인이 참여하는 사조직 신고제, 주민의식의 변화 필요성 등 부패 근절을 위한 다양한 목소리가 나왔다.

진희섭 해남경찰서장은 “주민들이 보는 경찰 유착에 대한 의견과 부패사례 등 오늘 질책과 응원의 목소리는 앞으로 경찰의 반부패 추진 정책에 매우 값있는 참고가 될 것이라며 지역주민의 많은 응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