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젊고 유능한 청년 농업인 지원 " 시동 "
상태바
임실군, 젊고 유능한 청년 농업인 지원 " 시동 "
  • 방극만 기자
  • 승인 2021.06.13 2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영실습 임대농장 임차인 추가모집, 스마트 온실 신청
▲임실군, 젊고 유능 청년 농업인 지원‘시동’(자료제공=임실군청)
▲임실군, 젊고 유능 청년 농업인 지원‘시동’(자료제공=임실군청)

[한국농어촌방송/임실=방극만 기자] 임실군이 영농기반 및 경험이 부족한 청년 창업농 육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군은 오는 17일까지 청년 창업농 경영실습 임대농장 임차인을 추가 모집한다.

영농기반 및 경험이 부족한 청년에게 시설농업 운영 경험, 기술 등 영농창업을 위한 밑거름 마련의 기회를 제공하고 창업 후 실패 가능성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임대농장을 운영 중이다.

2018년도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29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임실읍 정월리에 내재해형 스마트 온실(6,816㎡)을 조성하였다.

스마트 온실에서는 딸기, 토마토, 오이 등의 재배가 가능하며, 영농구역은 온실 내 4개 권역으로 나뉘어 있다.

신청 대상은 만 18세 이상 ~ 만 40세 미만으로 영농경력 3년 이하에 본인 명의의 영농기반이 없고, 신청 접수 마감일 기준으로 임실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실제 거주하고 있는 청년 농업인이면 신청이 가능하다.

임대 기간은 3년으로, 시설을 임차한 청년 농업인은 본인 책임하에 영농계획, 재배, 판매 등 모든 영농과정을 직접 수행하여야 한다.

신청은 임대신청서와 영농계획서, 첨부서류를 제출해야 하고 군청 농업축산과에 신분증을 지참하여 본인이 직접 방문 접수해야 한다.

군은 또 청년 창업농 영농정착 지원사업도 활발하게 전개하고 있다.

젊고 유능한 인재의 농업 분야 진출을 촉진하고 농가 경영주의 고령화 추세 완화 등 농업 인력구조 개선을 위해 다양한 지원정책을 펼치고 있다.

청년 창업농의 영농정착을 위해 만 18세 이상 ~ 만 40세 미만의 독립경영 3년차 이하의 청년 창업농을 매년 선발하여 3년간 월 최대 100만원의 영농정착지원금과 영농자금(3억원 한도), 영농기술 교육 등을 전개하고 있다.

심 민 군수는“영농기반이 부족하고, 경험이 부족해서 어려움을 겪는 청년들의 창업에 도움을 주는 정책”이라며“농촌 고령화 극복을 위해 청년 창업농을 육성하는 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청년 창업농 육성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임실군 농업축산과 농업정책팀(063-640-2416)을 통해 상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