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고용부 진주지청 고용보험 부정수급 적발
상태바
[경남] 고용부 진주지청 고용보험 부정수급 적발
  • 한송학 기자
  • 승인 2019.08.07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획조사 실시...실업급여 등 3200만원 부정수급
2개 사업장 추가징수액 포함 6800만원 반환 명령

[한국농어촌방송/경남=한송학 기자] 고용노동부 진주지청(지청장 강성훈)이 고용보험 부정수급 기획조사에서 실업급여 등 총 3200만원 부정수급을 적발했다고 밝혔다.

7일 진주지청에 따르면 실업급여를 포함한 고용보험 각종 지원금의 부정수급 예방과 고용보험제도의 건전한 운영을 위해 고용보험 시스템 등 데이터 분석자료로 기획조사를 실시했다.

기획조사에서는 S사 등 2개사가 계약직으로 채용한 근로자를 정규직으로 허위 신고하거나, 개인사정으로 퇴사한 근로자를 계약기간 만료로 허위 신고하는 방법으로 고용장려금과 실업급여 3200만원을 부정수급한 것을 적발했다. 적발된 2개사는 추가징수액을 포함해 총 6800만원을 반환명령 처분됐으며 형사입건됐다.

고용노동부는 2018년부터 고용보험 각종 지원금의 부정수급 예방 및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고용보험수사관 제도가 도입되어, 고용보험법 위반행위가 뿌리 뽑힐 때까지 다양한 기획조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부정수급은 4대 사회보험·국세청 전산자료, 제보 등 다양한 경로로 반드시 적발되는 범죄행위이므로, 부정수급했거나 도와준 경우 더 큰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자진신고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특히 사업주가 퇴사사유를 허위신고하거나, 4대보험 미신고 및 허위신고 등으로 부정수급한 경우 사업주도 연대책임 및 형사처벌 대상을 강조하면서 주의를 당부했다.

강성훈 지청장은 “고용보험 부정수급은 생각하지도 말고, 도와줘서도 안되는 범죄행위”라고 하며, “부정수급 사례가 근절될 때까지 매년 기획조사를 실시하여 공정사회 구현을 위한 초석으로 삼겠다”고 밝혔다.

한편 자진신고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고용노동부 진주지청 부정수급 조사팀으로 방문하거나, 전화(760-6745~9) 또는 팩스(0505-130-1083)로 신고할 수 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