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인피니티 디자인 총괄 카림 하비브 영입
상태바
기아차, 인피니티 디자인 총괄 카림 하비브 영입
  • 이현우
  • 승인 2019.09.06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자동차의 디자인 경쟁력 강화를 위한 노력은 계속된다. 기아차는 인피니티 수석 디자인 총괄 카림 하비브(Karim Habib)를 기아디자인센터장 전무로 영입한다고 지난 9월 6일 밝혔다. 


이미 유럽 디자인 센터장에 폭스바겐 출신의 그레고리 기욤을, 미국 디자인 센터장에 GM 출신 톰 커언스를 영입한 데 이어 이번 영입을 통해 한국-미국-유럽 디자인센터장에 모두 외국인 스타급 디자이너로 진용을 갖추게 됐다.


올해 10월 기아차에 합류할 카림 하비브 전무는 레바논 출생으로, 캐나다 맥길대에서 기계공학을 전공하고 ‘아트 센터 컬리지 오브 디자인’에서 디자인 관련 전문성을 키웠다. 1998년 독일 BMW에 입사해 5시리즈, 8시리즈, X7, 콘셉트카 ‘자카토 쿠페’(Zagato Coupe) 등의 내외장 디자인 개발을 담당했다. 특히 2007년 수석 선행 디자이너로 임명된 이후 콩팥 모양에서 따온 ‘스플릿 키드니’ 그릴과 ‘아이브로우’ 전조등으로 대표되는 BMW 패밀리룩이 포함된 ‘CS 콘셉트’ 등을 디자인하며 성공적인 방향성 제시를 이뤄냈다고 평가받고 있다.


2009년에는 벤츠로 자리를 옮겨 콘셉트카 F800, C클래스 W205 모델, 소형차 브랜드 ‘스마트’의 콘셉트카 등을 디자인했으며, 2012년 BMW로 복귀해서는 3시리즈, 7시리즈, 8시리즈 등 여러 대표모델의 디자인 개발을 주도했다.


2017년부턴 닛산의 고급 브랜드인 인피니티의 수석 디자인 총괄을 맡아 Q 인스퍼레이션, 전기 콘셉트카 ‘프로토타입 10’ 등의 디자인 개발을 담당했다. 올해 1월에는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QX 인스퍼레이션 콘셉트로 디자인상 3개 부문을 동시에 수상하며 저력을 보이기도 했다.


앞으로 카림 하비브 전무는 현대자동차그룹 루크 동커볼케 디자인 담당 부사장과 함께 기아차 브랜드의 디자인 전략과 방향성을 수립하고, 기아차가 개발하는 모든 차의 내외장 디자인, 컬러, 소재 등 전 영역을 총괄하게 된다. 그동안의 다양한 경험을 통해 ‘브랜드 정체성’을 가장 중요시 한다는 그는 “고객이 자동차를 이용하는 모든 순간 브랜드의 정체성이 진정성 있게 느껴져야 한다. 이를 구성하는 핵심이 바로 디자인”이라고 강조했다.


현대차그룹 루크 동커볼케 부사장은 “카림 하비브 전무의 글로벌한 배경과 경험들은 기아차 브랜드를 한 단계 도약시킬 것이다. 이를 통해 국제 무대에서 수차례 역량이 검증된 기아차의 디자인팀이 보다 강력해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희우정로20길(망원동) 22-6 제1층 101호
  • 대표전화 : 02-782-9905
  • 팩스 : 02-782-9907
  • 법인명 : 아이오토카(c2미디어)
  • 제호 : 아이오토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311
  • 등록일 : 2010-08-04
  • 발행일 : 2010-08-04
  • 발행인 : 최주식
  • 편집인 : 최주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지산
  • 아이오토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아이오토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2@iautocar.co.kr UPDATED. 2019-11-15 14:09 (금)
  •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