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F1 아부다비 그랑프리, 페텔 7연승 기록 세우나
2013 F1 아부다비 그랑프리, 페텔 7연승 기록 세우나
  • 김석민
  • 승인 2013.10.31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3 F1 그랑프리 시즌 17차전 아부다비 그랑프리가 오는 11월 1일부터 3일까지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야스 마리나 서킷에서 열린다. 올해 열 일곱 번째 대회로 치러지는 F1 아부다비 그랑프리는 싱가포르-한국-일본-인도-아부다비로 이어지는 ‘아시아 시리즈’의 마지막 대회다. 아부다비 그랑프리는 아부다비의 휴양지 야스 섬에 위치한 야스 마리나 서킷에서 열린다.

인도 그랑프리에서 4년 연속 월드 챔피언을 확정지은 세바스찬 페텔(레드불)은 7대회 연속 우승을 노린다. 8월 벨기에 대회 이후 연승 기록을 이어가고 있는 페텔은 월드 챔피언 확정 이후 동기 부여 여부가 매우 중요해졌다.

만일 페텔의 연승 기록이 끝난다면 페르난도 알론소(페라리)와 키미 라이코넨(로터스)이 우승을 차지할 확률이 높다. 현재 2위 그룹 싸움을 벌이고 있는 이들 중에서는 알론소가 207포인트로 2위 사수를 노리고 있고, 라이코넨(183포인트)이 그 뒤를 쫓고 있다. 특히 라이코넨은 지난해 아부다비 그랑프리에서 우승을 차지한 바 있어 자신감이 그 어느 때보다 가득 차 있다.

2009년 처음으로 개최된 아부다비 그랑프리는 인공섬 야스의 현대적인 디자인과 화려한 건축물을 누비는 서킷이 인상적이다. 서킷의 특징은 무려 21개의 코너가 있고 고저차가 거의 없어 속도감이 그다지 많지 않은 서킷이다. 하지만 은은한 조명 속에 호텔과 고층 빌딩을 통과하는 코스는 시각적인 재미를 충분히 느끼게 할 수 있다.

야스 마리나 서킷에서는 페텔이 2009년과 2010년 연속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그리고 2011년에는 루이스 해밀튼이 정상에 올랐다. 2012년에는 연이은 사고가 일어나며 라이코넨이 F1 복귀 첫 승을 올렸다.

11월 3일 야스 마리나 서킷에서 현지 시간 오후 5시에 열리는 2013 아부다비 그랑프리 결선 레이스는 MBC와 SBS-ESPN에서 11월 4일 각각 중계될 예정이다.

사진: LAT Photographi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희우정로 20길(망원동) 22-6 제1층 101호
  • 대표전화 : 02-782-9905
  • 팩스 : 02-782-9907
  • 법인명 : 아이오토카(c2미디어)
  • 제호 : 아이오토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311
  • 등록일 : 2010-08-04
  • 발행일 : 2010-08-04
  • 발행인 : 최주식
  • 편집인 : 최주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미영
  • 아이오토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아이오토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2@iautocar.co.kr UPDATED. 2019-03-26 16:02 (화)
  •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