람보르기니 4도어 모델 계획 번복
람보르기니 4도어 모델 계획 번복
  • 아이오토카
  • 승인 2011.04.28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도어 에스토크는 람보르기니의 세 번째 모델로 선택되었다

람보르기니는 4도어 모델 에스토크의 생산을 SUV 프로젝트에 앞서 승인했다. 람보르기니  CEO, 스테판 윙클만은 지난 달 그들의 모델 범위에 다시금 세 번째 모델을 더한다는 사실을 확인해주었다. 그는 <오토카>에 “나의 선택은 인터넷에서 돌고 있는 소문과는 달리 새로운 4도어 모델”이라고 말했다. 최근까지 람보르기니가 SUV LM002 오프로더의 간접적인 후속모델로 새로운 슈퍼-럭셔리 SUV를 준비하고 있다는 소문이 있었다.

“우리는 슈퍼가 비즈니스 이외의 기회를 가지고 있다. 그것은 에스토크가 보여줄 것이다”고 말했다. “에스토크는 우리의 기대보다 더욱 열광적인 반응을 얻었다. 그것은 우리가 슈퍼카 이외에도 성공을 거둘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그리고 아직도 많은 사람들이 에스토크에 대해 문의 메일을 보내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우리는 정말 SUV와 4도어 모델 중 앞으로 만들 모델을 선택해야 했다. 그리고 난 SUV를 만들지 않기로 했다. SUV는 우리의 가격대에 존재하지 않는다. 그것은 럭셔리카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윙클만은 4도어 에스토크가 현실적인 문제로 2시트-람보르기니에 대해 고민하는 많은 새로운 고객들의 마음을 끌 수 있었다고 말한다. “4도어 세그먼트에는 더 많은 기회가 있다. 만약 우리가 세 번째 모델을 만든다면, 많은 사람들이 처음으로 우리 브랜드를 소유하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4도어 모델을 선택한 것은 람보르기니가 중국에서 잡은 행운과 큰 관계가 있다. 중국은 급부상하는 럭셔리 세단 시장이다. 그러나 윙클만은 이런 중요한 새로운 시장이 브랜드 핵심가치에 아무런 영향을 주지 않는다고 주장한다. 윙클만은 이렇게 말한다. “다른 차 회사들은 시장에 맞게 제품을 바꾼다. 그러나 럭셔리 브랜드는 그 반대다. 소비자들은 어떤 것도 하지 않은 오리지널 제품을 원한다. 우리는 컬러와 트림을 바꿀 수는 있다. 하지만 그 외에는 그 무엇도 바꾸지 않을 것이다”
 

Q&A : 람보르기니 CEO 스테판 윙클만

Q 람보르기니는 세계적 불황 속에도 중국이나 러시아 같은 신흥 시장에서 성장했다. 새로운 지역의 고객들은 어떤가?
A 그곳은 기존 시장보다 매우 빠르다. 다른 곳에서는 5년이 걸린 일이 새로운 시장에서는 18개월 만에 일어난다. 그리고 우리는 다음 세대 고객들을 얻을 수 있었다. 지금 우리들의 차를 원하는 사람들은 1990년대 말 돈을 번 사람들의 아이들이다.

Q 람보르기니의 세 번째 모델이 신흥 시장에 투입된다면, 차에 어떤 영향을 줄까?
A 어떤 차를 만들던, 람보르기니의 핵심 가치를 지녀야한다. 다른 차 메이커들은 신흥 시장을 위해 차를 바꾸지만 럭셔리 브랜드는 반대다. 소비자들은 오리지널을 원한다.

Q 에스토크 같은 새로운 4도어 모델을 위해 전용 플랫폼을 가질 수 있나?
A 만일 폭스바겐 그룹에 있지 않았다면 접근하기 어려웠을 것이라 생각한다. 어떤 활동도 하기 힘들었을 것이다. 투자는 재정상 여유가 생기지 않으면 불가능하다.

Q 폭스바겐 그룹의 브랜드와 공유한다는 건가? 예를 들면 아우디나 벤틀리 같은?
A 쓸모없다고 할 수는 없다. 하지만 사운드와 터치, 느낌은 모두 람보르기니와 일치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희우정로 20길(망원동) 22-6 제1층 101호
  • 대표전화 : 02-782-9905
  • 팩스 : 02-782-9907
  • 법인명 : 아이오토카(c2미디어)
  • 제호 : 아이오토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311
  • 등록일 : 2010-08-04
  • 발행일 : 2010-08-04
  • 발행인 : 최주식
  • 편집인 : 최주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지산
  • 아이오토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아이오토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2@iautocar.co.kr UPDATED. 2019-05-22 15:44 (수)
  • ND소프트